방송연예

벨톤보청기 성남분당지사, ‘보청기 무료체험 이벤트’ 실시


(뉴스와이어) 벨톤보청기 성남분당지사는 지난 해 소비자들의 뜨거운 호응에 보답하고자 사용자가 다양한 사양의 보청기를 실제로 사용해 봄으로써 사용자에게 가장 적합한 채널과 기능을 선택할 수 있도록 보청기 무료체험 이벤트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성남분당지사 이완수 원장은 “보청기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 하면서 , 보청기에 대한 부정적인 선입견을 개선하기 위하여 무료 체험행사를 진행 한다”고 말했다. 

이번 무료체험 행사는 성남, 분당(야탑, 서현, 미금), 경기 광주, 이천, 용인, 죽전, 판교, 송파 등 가까운 지역내 어르신들에게 혜택을 제공한다. 

무료 착용이 가능한 제품은 4채널 이상의 벨톤, 오티콘, 스타키, 와이덱스, 포낙, 지멘스, 버나폰이 가능하며 귓속형, 귀걸이형, 오픈형 타입 상관없이 1달간 무료 체험이 가능하다. 

선착순 100명까지만 혜택이 주어지므로 행사가 조기에 마감될 수 있다. 

행사에 참여하면 체험기간 동안 배터리를 제공하며, 체험 후 보청기를 구입하면 보청기 가격 또한 할인 받은 금액에 제공한다. 

본 행사에 참여 하려면 벨톤보청기 고객 지원센터(031-604-7877)로 신청하거나, 홈페이지(www.벨톤보청기.한국) 으로 신청을 하면된다. 

벨톤보청기 성남분당지사는 청각학에 관련된 모든 자격증(청능사,청각사,보청기관리사)을 소지하고 있으며 실무 경력 기술전문가도 같이 상주하고 있어 모든보청기 소리조절,피팅 ,수리가 가능하다. 

벨톤보청기성남지사 소개 
벨톤보청기성남지사는 140년 역사 GN그룹 80년 전통 미국,덴마크 명품 보청기 벨톤 성남, 분당 지사이다. 보청기 부문의 선도적인 기업으로 단순히 보청기를 공급(취급)하는 센터가 아닌 교육용 FM 송수신기 유소아, 청소년을 위한 최적의 보청기(블루투스)사용 가능하다. 합리적인 가격과 정확한 보청기 적합 , 평생 A/S , 당일수리, 2년 무상지원으로 난청을 해결해 드린다. 미국 벨톤, 스타키 덴마크 오티콘, 스위스 포낙 , 버나폰 독일 지멘스 보청기 정품을 취급하고 있으며 수년간 본사에서 근무한 경험을 바탕으로 고객에게 적합한 보청기를 권해 드리고 있다.
벨톤보청기성남분당지사: http://벨톤보청기.한국
출처: 벨톤보청기성남지사
홈페이지: http://suhearing.kr
  

관련기사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속보=인터뷰뉴스TV> 추미애 법무부장관, 검찰에 작심발언.. 검찰과 법이 국민의 약자 아닌, 권력을 보호했던 과거로 돌아가지 못할 것!
저는 '추미애 제 67대 법무부장관입니다' 이어 아래와 같이 페이스북에 검찰을 작심비판했습니다.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법무부 청사에 들어가고있습니다> 그 앞의 66명의 전임자들이 다 같을 수는 없을 것입니다. 법무부장관은 국가 수사의 총량을 설계하고 검찰사무의 지휘 감독을 통해 책임지는 자리입니다. 그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적절한 지휘 감독 권한이 주어져 있는 것입니다. <검찰청법 8조>가 이를 명시하고 있습니다. 참여정부에 이르러 판사 출신 장관과 변호사 출신 장관이 탄생했고 문재인 정부에서 교수 출신 장관이 두 분 탄생했습니다. 그 외에는 대다수가 검사 출신 장관이었고 대검은 선배 검사 장관 지휘를 당연히 받아들였습니다. 당시의 장관은 아침마다 개별 사건을 보고받고 영장 청구 여부는 물론 수사 개시와 속도 등에 관해 대검에 일일이 지휘를 내렸다고 합니다. 법부부와 검찰이 한 몸처럼 유기적으로 움직였던 것입니다. 그러나 문민화 이후 조직과 힘을 가진 검찰이 우위에 서면서 법적으로는 <법무부 외청 검찰청>이지만 현실에서는 <검찰부 외청 법무청>으로 역전되었습니다. 검찰개혁은 검찰권에 대한 문민통제 즉 민주적 통제에서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