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본분류

트위터 정보를 한 눈에 볼 수 있는 ‘SNS페이지’ 서비스 런칭

트위터 시작페이지 ‘SNS페이지(snspage)’ 베타 오픈

 

(서울=뉴스와이어) 2011년 10월 31일 -- 트위터에 기반을 둔 이슈 랭킹 서비스인 SNS페이지(www.snspage.com)가 베타 오픈을 개시한다.

 

SNS페이지는 트위터에 올라온 인기 뉴스나 인기 사진들뿐만 아니라 각종 유머나 연예인 소식, 인기인 정보, 맛집, 영어, 자동차, 증권정보, 생활정보 등 디렉토리로 구성하여 일목요연하게 정리하여 보여주는 서비스이다. 이미 베타 오픈 이전인 알파 테스트 서비스부터 트위터 사용자들에게 큰 호응을 얻고 있다.

 

SNS페이지의 첫 화면은 위젯들을 기반을 두어 구성되어 있으며, 각 위젯들은 드래그 앤 드롭(Drag-and-drop, 끌어서 놓기)이 가능하여 사용자가 원하는 대로 화면을 구성할 수 있다. 사용자 취향에 따라 각종 주제를 추가/제거할 수 있기 때문에 사용자 맞춤 페이지 구성이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또한 SNS페이지에서 작성한 글이나 멘션(댓글)은 바로 트위터로 전송이 되며, 로그인시 사용자의 글을 분석하여 전체 랭킹이나, 사용자의 행복지수, 트위터 팬, 주간 인기트윗, 주간 인기사진 등 서비스를 제공해 사용자에게 다양한 재미를 주고 있다.

 

각 시간마다 트위터 #snspage 해시태그를 통해서 인기 트윗글 정보를 SNS페이지 공식 트위터(@snspage)를 통해서 전송하는 서비스도 제공하여 트위터 사용자와 ‘소통’하고 있으며, 이미 이외수(@oisoo)씨를 포함한 많은 트위터 인기인들이 SNS페이지에 가입을 하였다.

 

SNS페이지 김윤호 이사는 “SNS페이지는 한국에서 일어나는 실시간 인기 트윗을 보기 쉽게 제공함으로써 SNS 문화 트랜드를 실시간으로 읽을 수 있도록 도와주는 서비스이며, 앞으로 보다 다양한 콘텐츠와 결합하여 풍부한 볼거리를 제공하고 SNS의 장점을 집중 부각하여 보다 즐거운 SNS 포털 서비스를 만들어 가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다”고 말했다.


출처: SNSPAGE

관련기사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속보=인터뷰뉴스TV> 추미애 법무부장관, 검찰에 작심발언.. 검찰과 법이 국민의 약자 아닌, 권력을 보호했던 과거로 돌아가지 못할 것!
저는 '추미애 제 67대 법무부장관입니다' 이어 아래와 같이 페이스북에 검찰을 작심비판했습니다. <추미애 법무부장관이 법무부 청사에 들어가고있습니다> 그 앞의 66명의 전임자들이 다 같을 수는 없을 것입니다. 법무부장관은 국가 수사의 총량을 설계하고 검찰사무의 지휘 감독을 통해 책임지는 자리입니다. 그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적절한 지휘 감독 권한이 주어져 있는 것입니다. <검찰청법 8조>가 이를 명시하고 있습니다. 참여정부에 이르러 판사 출신 장관과 변호사 출신 장관이 탄생했고 문재인 정부에서 교수 출신 장관이 두 분 탄생했습니다. 그 외에는 대다수가 검사 출신 장관이었고 대검은 선배 검사 장관 지휘를 당연히 받아들였습니다. 당시의 장관은 아침마다 개별 사건을 보고받고 영장 청구 여부는 물론 수사 개시와 속도 등에 관해 대검에 일일이 지휘를 내렸다고 합니다. 법부부와 검찰이 한 몸처럼 유기적으로 움직였던 것입니다. 그러나 문민화 이후 조직과 힘을 가진 검찰이 우위에 서면서 법적으로는 <법무부 외청 검찰청>이지만 현실에서는 <검찰부 외청 법무청>으로 역전되었습니다. 검찰개혁은 검찰권에 대한 문민통제 즉 민주적 통제에서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