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 내 나이가 어때서 도전!...10분 만에 바뀌는 보이스 트레이닝!

시니어 도전기

마스크 공명발성법

1.목소리 톤이 안정적인 중저음톤

2.목소리의 풍성한 울림이 실려있음

하품하듯이 아치를 크게 벌림 그 느낌을 기억하고

'하암-' 복식호흡을 한 상태로 입안에 공기를

둥글게 머금은 상태로 '하암-'하면서 허밍,

이때 코와 입, 마스크 주변에서 부드럽게 울리는 것이 중요

허밍한 상태에서 두손 갖다대고 울림 느껴보기

이 목소리톤이 자신의 타고난 발성 구조에서 나올 수 있는

가장 최적의 안정된 톤, 이 톤을 유지하면서 말하기,

톤을 높일 때도 이 톤 안에서 높여줘야한다.

....

문의)mudfool@daum.net


인터뷰컬럼

더보기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더불어민주당 김의겸 대변인, 서울중앙지검 '강백신 부장검사'를 '피의사실 공표죄'로 '공수처'에 고발 밝혀!!!
<서울중앙지검 청사 포토> 김의겸 더불어민주당 수석 대변인, 서울중앙지검 반부패수사3부 강백신 부장검사를 피의사실 공표죄로 공수처에 고발했다고 밝혔습니다. 이어 김 의원은 강백신 부장검사는 김용 민주연구원 부원장과 정진상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정무조정실장에 대한 수사에서 입맛에 맞는 내용만을 뒤틀고 뒤섞어서 이를 은밀하게 공표해 야당을 압박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강백신 부장검사는 언론을 통해 흘린 “김용 부원장이 20억원을 요구했다”, “2014년 1억을 건넸다”, “대장동 사업자들에게 1억대 수수혐의 포착”, “술자리가 수백 번” 등의 내용은 모두 당사자들이 부인하고 있는 내용인데, 유동규의 진술에만 의존해서 정황을 짜 맞춘 것에 불과한다고말했다. 또한, 백번 양보해 자금의 흐름이 있었다고 하더라도 직무 관련성이나 대가성에 대한 직접적인 증거를 제시하지 못한 채, 여론몰이를 통해서 부도덕한 정치인으로 만들어 가려고 하고 있다공말했습니다. 또한 대한민국 법은 우리 국민에 대한 무죄추정의 원칙을 천명하고 있으며, 범죄를 입증하는 책임은 수사기관의 몫이라고말했다. 그러나 범죄를 입증해야 할 검찰이 수사와 상관없는 여론몰이로, 시민들의 명예를 나락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