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

<외신 The Hill=InewsTV>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 과 Dr. 질 바이든 여사... 필라델피아에 있는 한국전쟁 기념비를 찾아 헌화... 이어 재향군인의 날에 꼭 찝어 한국 전쟁 기념비를 찾아

URL복사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 과 질 바이든 여사 (Dr. Jill Biden) 여사가 필라델피아에 있는 한국전쟁 기념비를 찾아 헌화했다. 재향군인의 날에 꼭 찝어 한국 전쟁 기념비를 찾았을까?

US President-elect Joe Biden visited the Korean War Monument in Philadelphia, Pennsylvania on the 11th (local time) and made a wreath.

 

<This is a scene where US President-elect Joe Biden and Mrs. Jill Biden visit the Korean War Monument in Philadelphia and make a wreath>

 

It is a memorial move tailored to the Veterans Day, but attention is being paid to why many other memorial sites were left behind and the Korean War memorial was visited.

Fox News did not put much meaning in saying that Biden held a national holiday event at a place to commemorate the veterans near his home.

As reported by Fox News, Biden's Wilmington home and the Korean War Memorial Park are only 20 minutes away by car.

However, there are also many war parks closer to home.

In Wilmington, where Biden-elect lives, there is a Vietnam War memorial and a veterans memorial. This is a place you can go in 5 minutes.

 

-해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당선인 과 Dr. 질 바이든 여사가 11일(현지시간) 펜실베이니아 주 필라델피아에 있는 한국전쟁 기념비를 찾아 헌화했다.

이어 재향군인의 날에 맞춘 추모 행보라지만 왜 다른 많은 추모 장소를 놔두고 굳이 한국전쟁 기념비를 찾았는지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따라서 보수 언론의 폭스뉴스는  바이든 당선자와 Dr. 질 바이든 여사가 자택에서 가까운 재향군인 기념 장소에서 국경일 행사를 진행했다며 큰 의미를 두지 않았지만, 폭스뉴스 보도대로 조 바이든 대통령 당선인의 윌밍턴 자택과 한국전 기념공원은 교통편으로 약 20~ 30분 거리의 가까운 거리다.

따라서 바이든 당선인 자택에서 더 가까운 전쟁  기념공원도 많이 있다고 말하고, 바이든 당선인이 살고 있는 윌밍턴에만 하더라도 베트남 전쟁 기념비 등도 있고 여러 참전용사 기념관도 있다. 따라서 5분~10분 거리면 갈 수 있는 곳이다고 볼수도 있다.

 

https://twitter.com/thehill/status/1326646131586068480?s=19

 

 

 

 

Reported by 

Alexander U. Photo Journalist 

Hong-e Kim: Journalist/PD

Hak-min Kim  : Journalist 


인터뷰컬럼

더보기
<한계레=홍세화 컬럼> 우리 대통령은 착한 임금님... 광화문의 촛불정부 탄생
<광화문 촛불정부로 탄생했던 문재인 대통령> 4년 전 촛불을 들었을 때를 돌아보자. 오늘 무엇이 바뀌었나? 대통령과 장관들, 국회의원들의 면면 말고? 이젠 재벌개혁이란 말조차 나오지 않게 되었고, 교육개혁은 이미 포기한 듯 관심 바깥의 일이 된 지 오래다. 부동산 문제는 악화됐고, 비정규직 노동자들은 ‘프레카리아트’가 되는 일방통행의 길만 있을 뿐이다. 학교나 공직에서 은퇴한 분들한테서 종종 듣는 말이 있다. “그 자리에 있었을 때 더 충실히 보냈어야 했다. 그 자리가 얼마나 소중한 자리인지 물러난 뒤에야 알았다.” 교직이나 일반 공직이 그렇다면, 대통령의 자리는 엄중하고 또 엄중하다는 말로도 모자랄 것이다. 대통령은 국가수반이면서 최고 정치지도자로서 기자회견이나 국정브리핑을 통해 각 분야의 정책 방향, 그 실행과 검증 과정을 밝혀 국민의 알 권리를 충족시키면서 국민을 이끌고 가야 한다. 그런데 문 대통령은 기자들과 만나려 하지 않는다는 점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을 닮았다. “광화문 대통령 시대를 열겠습니다. (… ) 국민과 수시로 소통하는 대통령이 되겠습니다. 주요 사안은 대통령이 직접 언론에 브리핑을 하겠습니다. (…) 광화문광장에서 대토론회를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긴급속보=인터뷰뉴스TV> 문 정부, 내년 초 특별사면 단행 추진... 이어 대상은 한명숙 이석기 '이명박'? 거론 계획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문재인 정부 이후 네번째 대통령 특별사면을 단행 계획중인 것으로 확인됐다. 법무부는 최근 특별사면 대상자에 대한 법무부의 기초자료 수집에 나선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이번 특별사면은 내년초를 맞아 단행될 계획으로 밝혔다. 이어 일선 교도소는 이미 선별작업에 들어갔다고 알려졌다. 법무부로부터 보고서를 내려받아 선별작업을 진행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따라서 여당에서는 사면 대상을 노무현 정부 한명숙 전 국무총리 등이 거론되고있다. 이어 한명숙 전 총리는 문재인 대통령 집권 이후 매번 특별사면 대상에 올랐으나 만기 복역했고, 아직 복권이 되지 않았다. 또한 여당은 최근 한명숙 전 총리 검찰 수사 재조사 검토를 요구하며 추미애 법무부 장관이 필요성을 공감해 재조사 지시를 내려 진행중이다. 이어 징역 9년형이 확정받은 이석기 전 통합진보당 의원의 사면 여부도 주목된다. 이어 야당 지도부에서는 지난달 대법원에서 징역 17년을 확정된 이명박 전 대통령에 대한 특별사면이 이야기의 목소리가 커진다. 따라서 대법원 형을 확정받은 대상은 대통령의 권한으로 특별사면을받을 수 있게된다. Reported by 김학민 기자 권오춘 사진기자 김홍이 기자/PD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방송연예

더보기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인터뷰뉴스TV> 가수 윤천금,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으로 당선!
<가수 윤천금 사단법인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 당선> 1961년 설립 이후 60년 전통의 사단법인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으로 ‘약속’,‘천사 같은 아내’,‘님바라기’ 등으로 사랑받고 있는 윤천금이 당선 확정되었다. 국내 최대 규모에 회원이 활동 중인 가수협회는 현인, 고운봉, 최희준, 박일남, 남일해, 남진 등 유명가수들이 회장직을 거쳐 갔으며 지금도 가수들의 친목 도모 및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가고 있는 단체이다. 윤천금 신임회장은 1980년 제1회 TBC신인가요제 금상을 장욱조의 ‘그 한마디만’으로 수상하면서 본격 가요계에 두각을 나타낸 이후 오랜 방송 활동을 거쳐 ‘천사 같은 아내’,‘연가’,‘님바라기’까지 사랑받으며 확고한 가요계의 중견 가수로 자리 잡았으며 WBS 원음방송, TBN 강원교통방송 등에서 MC 활동을 한 바 있다. 한편 윤천금 회장은 회원들의 복지에 중점을 두고 권익 보호 및 방송 출연료 현실화 다양한 홍보 기회 부여에 집중하여 많은 혜택을 함께 나누는 단체로 만들어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밝히고 있다. Reported by 김학민 기자 권오춘 사진기자 김홍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