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예술스포츠

(뮤천톡)=14번째 '이외수 작가와 김학민 뮤직스케치 전국 시낭송페스티발'이 열렸다

URL복사

     

김학민 뮤직스케치의 (뮤천톡)14 번째  '이외수작가와 함께하는 전국 시낭송 페스티발'

 

뮤천톡14번쩨 이외수 작가와 함께하는 전국 시낭송페스티발이  2019년11월2일(토) 화천군 소재 이외수문학관에서 열렸다.
뮤천톡(김학민 뮤직스케치와 천인톡크콘서트).한맥논단에서 주관, 뮤천톡,시향서울낭송회(회장 서담재), 한국공연문화예술원(회장 서수옥), 한국시난송선교회(회장 이강철), 스피치문화포럼, 한맥논단이 주최하여 서예퍼포먼스 신평 김기상은 시낭송가들과 예인이 함께하는 뮤천톡 이외수와 함께하는 전국시낭송페스티벌을 힘있는 필체로 이번 행사의 첫단추를 열었고 우클렐레의 채수혁교수의 연주의 색다른 맛은 시작을 알리는 산소였다. 
 김재화 박사의 사회로 전설의 그룹 검은나비의 김혜정, 윤신호의 열창으로 오프닝을 하고 곧이어 이외수 작가의 대한민국 현실에 뒷전에 밀려있는 문화예술인의 자긍심과 비젼을 심어주고 자작곡과 앵콜 곡까지 받아주었다. 
이민구 시 노래가수의 시 노래에 이어서 본격적인 전국 시낭송페스티벌이 시작되었다. 시낭송가 김상희. 석영자. 합송 한옥례, 오경복씨가 권금희. 성수옥 원장이 시 노래가수 이민구의 기타 선율에 맞춰 낭송을하고 깜짝 시낭송으로 한국문학신문 심명구 대기자가 낭송을 하였다.  스위스에서 인정한 최초의 라이센스를 가지고있는 요들러 서용율의 화천의 둘러쌓인 산이야기로 아름다운 요들이 메아리쳤다. 
이어서 시향서울낭송회원 개그맨 김정수의 사회로 신영애 문수점 김광미 이춘옥의 낭송에이어 서담재 회장과 6인의 시극 퍼포먼스가 이민구 기타연주에 의해 모두에게 흐뭇한 웃음을 주어 분위기를 더했다 만담하면 장소팔과 고춘자 그의 아들 장광팔 만담가가 대를 이어 문학과 대중음악을 아우르는 공연으로 색다른 격을 높여주었다.
한국시낭송선교협회 이강철 회장과 전명자 낭송가의 낭송이 참여한 시낭송 협회와 개인의 시 향연은 왜 시가 우리에게 마음의 양식이라는 것을 여실히 보여주는 공연이었다.
이태리국제성악콩쿨에서 그랑프리를 차지한 최경아 소프라노의 대중과 호흡하는 솜씨와 한국의 대표적인 국민가요 골목길의 댄스가수 원조 이재민의 공연이 모두의 감성과 흥으로 가득 채워주었다.  끝으로 세계 최초로 즉문즉송 가수 김학민 뮤직스케치의 즉석 노래로 행사의 의미를 더했고 새로운 스타일로 해석한  '봄날은 간다' 로 기타연주와 천상을 울리는 감동적인 목소리로 공연을 보여 주는 등 다채로은 프로그램으로 이날의 의미있는 막을 내렸다. 

                   

Reported by 

김학민 기자 

나영철 기자

김홍이 기자
 


인터뷰컬럼

더보기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국회속보=인터뷰뉴스TV> 이낙연 대표, 김봉현 전 회장의 옥중서신 권력형 검사 비위... 국감 끝나는 26일 본격 '공수처' 설치 서둘러 진행할 것으로 밝혀!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당대표>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9일 라임펀드 사태의 김봉현 전 회장의 옥중서신을 통해 검찰이 검사 비위와 야당 정치인 로비 의혹을 알고도 침묵으로 수사하지 않았다고 폭로했다. 따라서 이제라도 철저한 수사가 이뤄져야 한고 말했다. 또한 이낙연 대표는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와 법개정 등을 적극 가동하겠다고 압박하기도 했다. <이낙연 더불어민주당 당대표가 국회에서 최고위원들과 공수처법 대안을 주재하고있다> 이낙연 대표는 이날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이같이 말했다. 라임 사태 주범으로 지목되고 있는 김봉현 전 스타모빌리티 회장이 지난 16일 변호인을 통해 검찰이 여권을 겨냥해 짜맞추기 수사를 했고, 야당 정치인에게 로비를 한 것에 대해선 수사가 진행되지 않았다는 내용의 옥중서신을 발표하자, 라임펀드 사태 연루 의혹으로 공격을 받던 여권이 되려 반격에 나섰다. <이낙연 대표 정부 과천청사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사무실앞에서 서둘러 설치하겠디고 언급했다> 이어 더불어민주당 반격의 목적은 '고위공직자범죄수사처' 설치이다. 따라서 이낙연 대표는 국민의힘 당에 다시 제시한 공수처장 후보 추천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방송연예

더보기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인터뷰뉴스TV> 가수 윤천금,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으로 당선!
<가수 윤천금 사단법인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 당선> 1961년 설립 이후 60년 전통의 사단법인 한국연예예술인총연합회 가수협회 제21대 회장으로 ‘약속’,‘천사 같은 아내’,‘님바라기’ 등으로 사랑받고 있는 윤천금이 당선 확정되었다. 국내 최대 규모에 회원이 활동 중인 가수협회는 현인, 고운봉, 최희준, 박일남, 남일해, 남진 등 유명가수들이 회장직을 거쳐 갔으며 지금도 가수들의 친목 도모 및 권익을 보호하기 위해 꾸준히 노력해 나가고 있는 단체이다. 윤천금 신임회장은 1980년 제1회 TBC신인가요제 금상을 장욱조의 ‘그 한마디만’으로 수상하면서 본격 가요계에 두각을 나타낸 이후 오랜 방송 활동을 거쳐 ‘천사 같은 아내’,‘연가’,‘님바라기’까지 사랑받으며 확고한 가요계의 중견 가수로 자리 잡았으며 WBS 원음방송, TBN 강원교통방송 등에서 MC 활동을 한 바 있다. 한편 윤천금 회장은 회원들의 복지에 중점을 두고 권익 보호 및 방송 출연료 현실화 다양한 홍보 기회 부여에 집중하여 많은 혜택을 함께 나누는 단체로 만들어나갈 것이라는 포부를 밝히고 있다. Reported by 김학민 기자 권오춘 사진기자 김홍이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