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경제사회

<속보> 김용민ㆍ민형배ㆍ박주민 의원 등(민주당)... 영장남발 판사와 검사 줄줄이 "탄핵" 대응 추진 10월 18일 TF 출범.. 민주당, 이재명 수사 검사도 벼른다!!!

오늘은 지난 10/6 출범한 검사범죄대응 TF 첫 회의를 합니다. 


김용민ㆍ민형배ㆍ박주민 의원 등은 18일 긴급의총에서 우리 민주당 국회의원 전원은 윤석열 정권의 폭정과 검찰독재에 맞서 불법을 저지른 검사에 대해 탄핵절차를 추진하기로 결의하였다.

이후 서울시공무원간첩조작 사건 이후 보복 기소한 안동완 검사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발의하였고, 21일에는 180명의 국회의원의 찬성으로 가결시켰습니다. 헌정사상 처음으로 국회가 현직 검사에 대한 탄핵소추안을 가결시킨 것이다고 말하고 또한 영장남발 판사등 긴급 의총 결의를 추진하기 위해 당내 검찰독재정치탄압대책위원회 소속으로 검사범죄대응 TF를 출범시켰고, 오늘 그 첫 회의를 열게 되었다고 밝혔다.

 

 

또한 김용민 의원은 TF의 목적은 분명하며, 잘못을 저지른 검사에 대해 엄중하게 책임을 묻고 재발을 방지하겠다는 것입니다. 

‘정권은 유한하지만, 검찰은 영원하다.’라는 말이 있습니다. 대한민국 검찰은 오랜기간 우리사회 최고의 권력자로 법 위에 군림하며 막강한 권력을 휘둘러왔습니다. 게다기 이 권력을 견제하기 위한‘탄핵’이란 장치는 사문화되어 무용지물이었습니다. 검찰은 그동안 수사와 기소라는 권한을 제한없이 써왔고, 때로는 죄가 없는 무고한 시민을 괴롭히는 데 악용되기도 했습니다. 하지만 아무도 책임지지 않았습니다. 검찰의 이러한 행태는 윤석열 정부에서 정점을 찍어 검찰 독재를 완성해 가고 있습니다. 검찰총장 출신 대통령과 검사출신 법무부장관이 활용하고 있는 검찰은 대한민국과 민주주의를 광범위하게 파괴하고 있습니다. 검사 탄핵은 제2의 윤석열을 꿈꾸는 정치 검사들을 막을 수 있는 효과적인 수단이라고 말했다.

 

 

검사범죄대응 TF가 검사 탄핵만 추진하는 것은 아닙니다. 앞으로 잘못을 저지른 검사의 탄핵소추안 추진은 물론, 위법사항에 대한 고발과 징계요구, 국정조사, 감사 청구 등 보다 적극적인 방법으로 비위 검사에 대응하며, 잘못하면 처벌받는다는 너무도 당연한 상식을 검사들에게 확인시켜주겠다고 언급했다.

이와 같이 김용민 의원 등은 검사 탄핵은 검사에 대한 징계 절차입니다. 그동안 우리는 수많은 잘못을 저지른 검사를 보아왔습니다. 음주운전, 폭행, 성폭력 사건이 있어도 검찰은 제 식구 감싸기로 일관했습니다. 형법 제126조에 피의사실공표죄가 있습니다. 하지만 피의사실공표는 이제 일상이 되었을 정도로 무분별하게 사용되고 있으며, 검찰은 이를 이용해 여론을 조작 왜곡하고 있습니다. 또한 피의자 조사가 실시간 라이브처럼 보도되고 있으며 검찰 입맛에 맞게 왜곡되고 있어서 실제 재판을 받기 전에 이미 범죄자로 낙인찍히고 있는 것이 현실입니다. 고발을 사주하고, 모해위증을 교사하고, 권한을 남용하여 죄가 있는 자를 풀어주고, 죄가 없는 자를 기소하여 한 사람의 인생을 파멸로 몰고가기도 합니다.

그러나 이런 범죄를 저질러도 검찰은 스스로 처벌하지 않습니다. 검사징계법에 따라 검사가 잘못해도 검찰총장이 징계 청구를 하지 않으면 징계할 수 없습니다. 또한 징계한다고 하더라도 검사징계법에는 해임, 면직, 정직, 감봉, 견책만이 있습니다. 한 사람의 인생을 망가트려도 파면시킬 방법이 없습니다. 일반 공무원이었으면 당연히 파면되었을 비위사실조차 검사라는 이유로 파면되지 않는 특혜를 누려왔습니다. 

오직 국회의 탄핵을 통해서만 파면할 수 있습니다. 국회는 검사 범죄를 더이상 좌시하지 않고 징계하겠습니다. 검찰청법 제4조 검사의 직무를 보면, 검사는 그 직무를 수행할 때 국민 전체에 대한 봉사자로서 헌법과 법률에 따라 국민의 인권을 보호하고 적법절차를 준수하며, 정치적 중립을 지켜야 하고 주어진 권한을 남용하여서는 아니 된다. 라고 되어있습니다. 이를 위반한 검사는 탄핵 등을 통해 일벌백계하겠다고 밝혔다.

 

 

 

 

Reported by

김홍이/뉴스탐사기자/전청와대출입기자

손병걸/국회출입사진기자

손경락/법률전문선임기자

 

2023. 10. 18.


인터뷰컬럼

더보기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속보> 숙명여대 6월 20일 제 21대 새 총장에 "논문검증파" 문시연 교수 선출... 김건희 여사의 석사학위 논문 검증 급물살 탈 것!
<숙명여대 제 21대 문시연 총장(프랑스언어ㆍ문화학과)포토> 김건희 논문 검증 진상 규명’을 약속한 숙명여대 교수가 새 총장에 선출됐다. 28개월째 김건희 여사의 ‘석사 논문 표절 의혹’ 검증 결과를 내놓지 않고 있는 숙명여대가 ‘검증 급물살’을 탈 것으로 알려졌다. 숙명여대 이사회는 20일 오후 21대 숙명여대 총장으로 '문시연 프랑스언어·문화학과 교수'를 최종 선임했다고 밝혔다. 문 총장의 임기는 9월부터 2028년 8월31일까지 숙명여대 총장직을 맡는다 따라서 "조국혁신당 22대 강경숙 의원의 논평" 문시연 교수의 총장 확정을 환영하고, 김건희씨 논문 표절 의혹이 완전히 해소되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말했다. 숙명여대 제21대 총장 선거 최종 투표 결과, 문시연 교수가 최종 1위를 했고, 20일(목) 이사회는 문 교수를 총장으로 선임했습니다. 숙대 이사회 측의 현명한 결정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문 교수의 선임은 28개월이나 지연된 김건희 씨 표절논문 의혹에 대해 공약을 반드시 지켜주시리라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문 교수는 총장 후보자 정책토론회에서 김건희 씨 논문 검증과 관련해 이렇게 말했습니다. “총장이 된다면 진상파악부터 해보고, 규정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
K-뮤직스케치(김학민)과 함께하는 '가수 강석종'의 인생 '톡톡 긴장된다...
K뮤직스케치와함께하는 ■Swing 가수 강석종의 인생 '톡쑈'■ 맞다! 강석종 그의 삶은 늘 흔들리는 꽃이였고 흔들거림과 함께 동승한 나비이다 평생 노래에 진심이었고 울고 웃으며 살아가는 이유는 15년동안 운영하는 Swing 라이브 카페가 있어 음악을 계속 영위 할 수있었다. 2024년6월9일 17시부터 소중한 펜덤과 함께 만나려고해도 만남이 쉽지않은 지인들과도 함께하는 진정한 친구 강석종의 인생 톡쑈는 새로운 페러다임의 세상에서 하나 밖에 없는 노래를 즉석에서 만들어주는 K뮤직스케치와 콜라보도 함께 진행했다. 공연과 참석으로 응원한 지인으로 전)이치현과 벗님들 드러머 이동진, 전)들국화 기타리스트 지미 김, 전)일산밴드 회장, 블랙 SMP센터 대표, 탑밴드출신 기타리스트 백관현, 성악전공자 살사댄스 교습가 김성래, 케이씨 엔지니어링 대표, 일산밴드 뮤토피아 드러머 성연경,창호회사 창문이야기 대표, 일산밴드 뮤토피아 보컬리스트 박상민 주 신영엘에스디 대표,요식업대표 이한식,SH 개발홀딩스 대표 우정근, 실용음악 mne대표 박기현, 위퍼스 대표 이창민,베이스기타리스트, 전자색소폰연주자 김영민, 신의손 김형식한의원장(전한백회회장).김용석한빛금융회장 .연기자 모델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