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친 당신에게 힐링하는 그림을 전하다_서양화가 류영신

세미협TV_아트톡쇼

*서양화가 류영신 개인전
일정: 2023. 4. 19 ~
장소: 인사동 라메르 1, 2층

 

꿈을 가지고 열심히 하다보면 이룰 수 있다!
그림을 그리듯 아름답게 꾸민 한옥 카페 피아나에 방문하면
류영신 작가의 '숲의 작품'들을 감상 하실 수 있습니다.


 


인터뷰컬럼

더보기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 9일(금) 윤석열 정부의 검찰 자신의 최측근인 정진상 전 실장을 뇌물 수수 등의 혐의로 기소에 대해 법원에서 진실과 무고함이 밝혀질 것!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당대표가 국회본회의에서 빈부격차 양극화를 해소하고 국민들의 민생에 대해 연설하고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사진)는 9일 (금)검찰이 자신의 최측근인 정진상 당 대표실 정무조정실장을 뇌물 수수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긴 데 대해 "법정에서 진실이 가려지고 무고함이 밝혀질 것으로 믿는다"고 밝혔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이재명 대표는 이날 의원총회 후 기자들과 만나 "정치검찰이 이미 정해놓은 수순에 따라서 낸 결론이라 이미 예견된 일이었다"며 이같이 밝혔다. 이재명 당대표(더불어민주당)는 최근 페이스북에도 글을 올려 "윤정부의 검찰은 저를 직접 수사하겠다고 벼르는 모양"이라며 "정치검찰의 '끝없는 이재명 묻지마 때리기'로 국민 피로도가 높아지고 있다고 말하고, 윤석열 정부 (검찰이 저 이재명을) 10년간 털어왔지만 어디 한번 또 탈탈 털어보시라"라고 언급했다. 이어 "거듭 말씀드리지만, 저 이재명은 단 1원의 사적 이익도 취하지 않았다"며 "하늘을 우러러 한 점 부끄러움이 없다"고 밝혔습니다. 이재명 대표는 "무능 무도한 저들이 할 수 있는 일이라곤 정적 제거를 위한 '이재명 묻지마 때리기'와 '제 1야당 파괴를 위한 이간질


방송연예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