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미협TV, 아름다운 순간에는 시간도 멈춥니다 구구킴 99 미술관 개관 개인전

세미협TV_전시탐방

"구구킴 작가 구구미술관 개관 개인전"
파주 출판단지, 이채쇼핑몰 메가박스 건물 C관
1500평 공간에 구구미술관이 새롭게 태어납니다.
이번 개관전시는 구구킴의 30여 년의
그림세계를 전부 총망라하는 전시로서
200호 ~ 1000호 대작 위주의 작품
500여 점이 선보일 예정입니다.
...
-전시 일정 : 2022. 9.6 ~ 2023. 3.9
-장 소 : 경기도 파주시 문발로 220 C관(메가박스)
...
-문의: mudfool@naver.com

 


인터뷰컬럼

더보기
현근택 변호사,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사실적시' 증거에 의해 입증해야 한다는 것!
<현근택 변호사 전 더불어민주당 대변인 포토> 현근택 변호사의 명예훼손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에서는 '사실적시' 라는 증거에 의해 입증해야 법이 성립이된다며 아래와 같이 설명했다. 명예훼손,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사실적시'라야 한다는 것입니다. 사실적시는 증거에 의해 입증이 가능해야한다는 것이 판례의 일관된 태도입니다. 한마디로 사람에 따라 판단이 달라질 수 없어야 한다는 것입니다. 학력, 경력, 재산, 전과 등은 증거에 의해 입증이 가능하고 사람에 따라 판단이 달라질 수 없기 때문에 대표적인 사실적시 사례라고 할 수 있습니다. 사실적시에 반대되는 개념이 의견표명입니다. 사람에 따라 판단이 달라질 수 있는 것이기에 '개인적인 의견표명'이라고 합니다. 사실적시인지 의견표명인지 불분명할 때는 의견표명으로 봐야합니다. 무죄추정의 원칙상 불리할 때는 피고인에게 유리하게 해석해야하기 때문입니다. 국힘당 관계자들은 기자회견과 방송에서 김건희 허위학력, 허위경력에 대하여 "허위가 아니고 부정확한 기재다"라고 반복적으로 말하였습니다. 경찰은 이에 대하여 의견표명이나 허위라는 인식이 없었다고 불송치했습니다. 학력, 경력이 허위인지는

정치경제사회

더보기
한국의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 한국사를 왜곡한... 미 하버드대학교 경영대학원 교과서 집필진에게 강력항의 서한!
한국사를 왜곡한 '하버드 경영대학원 교과서' 집필진, "반크 항의에 답변서가 아래와 같습니다" 사이버외교사절단 반크는 "고려는 중국의 속국", "일본 덕분에 한국이 발전했다." 등 역사가 왜곡된 내용이 포함된 교재로 학생들을 가르치는 하버드대학교 경영대학원에 시정을 요구하는 캠페인을 9월 29일부터 진행하고 있습니다. 하버드대학교 경영대학원 필수 교과서에서는 "일제 35년 동안 일본 정부는 한국 경제를 일본의 것과 통합하고, 한국어 사용을 금지했다"라며 "하지만 이 기간에 한국은 크게 산업화했으며 교통과 전력이 발전했다. 교육, 행정, 경제 체계도 근대화했다"라고 기술했습니다. 또 한국 고대사는 신라가 삼국을 통일한 서기 668년부터 시작된다고 소개했다. 고구려나 백제 문화에 대한 설명은 없고, 발해사는 아예 나오지 않으며 "고려는 중국에 조공을 바치는 '속국'이었다"고 왜곡하고 있습니다. 이에 반크 청년 연구원 마민서는 9월 30일에 하버드 경영대학원을 포함한 6곳(교과서 집필진, 교과서 출판사, 학교 온라인 지원센터, 교육센터) 등에 "일제 식민지배로 일본군 ‘위안부’, 강제노역, 수탈, 핍박 등 고통받은 한국인의 역사를 무시하고, 삼국시대를 축소하고 고

문화예술스포츠

더보기